Home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국내 게임물 등급분류 결과 외국과 73.4% 유사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4-09-01 오후 12:59:54

국내 게임물 등급분류 결과 외국과 73.4% 유사


-게임위, '2014 게임물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연감 발간' 국내·외 등급분류 현황 총 망라-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설기환, 이하 게임위’)가 지난 829일 발간한2014 게임물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연감에 따르면 국내와 미국, 일본 등 외국 게임물등급분류기관과의 동일 게임물 등급분류 결정 결과, 73.4%가 유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감에 따르면 한국과 미국 ESRB의 경우 동일한 콘솔 게임물 총 375건 중 269(71.7%), 한국과 유럽 PEGI의 경우 동일한 PC 및 비디오 게임물 총 326건 중 244(74.9%), 한국과 일본 CERO의 경우 동일한 콘솔 게임물 총 257건 중 190(73.9%)에 대해 등급분류 결정이 일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게임위는 2013년 한 해 동안 등급분류심의회의를 총 78회 개최하여 총 1,936건의 게임물을 등급분류한 것으로 나타났다. 등급분류 결정 현황을 플랫폼별로 살펴보면, 2013년에는 PC·온라인 게임물이 549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비디오·콘솔 게임물 454, 모바일 게임물 445, 아케이드 게임물 229건의 순으로 집계됐다.


또한, 이용등급별로는 청소년이용불가게임물이 756(43.3%)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전체이용가’ 663(38%), ‘12세이용가’ 203(11.6%), ‘15세이용가’ 125(7.2%) 순으로 집계됐다.

 

이외에도 게임위는 2013년 검·경의 불법 게임물 단속지원을 총 629건 실시하여 이 중 390(62.0%)이 단속하고 불법게임물 518, 16,511대를 압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연감에 새롭게 수록된 오픈마켓 게임물의 자체등급분류 현황에 따르면 지난 3년간 오픈마켓 사업자가 게임물등급위원회에 신고한 자체등급분류 게임물은 총 735,931건으로, 이 중 20113,331건에서 2012354,375건으로 급증하여 2013년에는 378,225건으로 정점을 기록하는 등 매년 증가하는 추세로 나타났다.

 

게임위 출범 후, 첫 발간하는2014 게임물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연감에는 처음으로 미국, 유럽, 일본 등 국가별 등급분류기관의 게임물 등급분류 결정현황과 동일게임물에 대한 각 국가의 등급분류결정 정보를 수록했다. 이 밖에도 국내 온라인PC 및 콘솔, 모바일 오픈마켓 게임물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현황 및 7년간 추이까지 다양한 자료를 포함하고 있어 게임물관련 사업자 및 정책입안자에게 좋은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2014 게임물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연감은 게임물관리위원회 홈페이지(www.grac.or.kr) 자료실을 통해 무료로 내려받기 및 열람이 가능하다.

 

첨부파일
  • [보도자료]국내 게임물 등급분류 결과 외국과 73.4프로 유사.hwp (용량:877,056Kb / 다운로드:36회)[보도자료]국내 게임물 등급분류 결과 외국과 73.4프로 유사.hwp
이전글
게임위 임직원, '부정부패 없는 게임물관리위원회 구현' 결의 2014-09-03
다음글
게임위, 성희롱관련 가해자 5명 '해임' 중징계 결정 2014-08-13

정보만족도 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
만족도에 대한 평가와 글을 남겨주세요.

현재 0/500bytes